HOME > 자료실 > 논평

2016년 이 소란한 세상에 성탄의 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

한국교회언론회님 | 2016.12.20 10:53 | 조회 528


2016년 이 소란한 세상에 성탄의 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

우리로 하여금 낮아지고, 더욱 겸손하게 하소서!

 

성탄의 의미는 세상 어떤 환경에서도 변하지 않는다.

2016년 성탄절은 격동하는 세상의 물결 속에서도 희망과 축복으로 다가온다.


혼돈과 불만, 그리고 분노와 대립의 세상에, 화해와 희망으로 예수님이 오신 날이다. , ‘자기 백성을 그들의 죄에서 구원할 자로 오시는 평화의 왕이시다.

 

예수님은 누구도 의롭다고 말할 수 없는, 허물 많고, 죄를 품고 살아가는 모든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시고, 용서와 화해의 복음을 주시기 위해서 오신 것이다.

 

지금 세상은 갈피를 잡지 못하고 있다. 옳고 그름에 대한 판단도 무디어졌다. 법과 정의의 정신이 다스리는 나라가 위협받는 시대가 되고 있다. 광장에서 외치는 자는 많지만, 국민적 함의(含意)와는 서로 다른 소리들을 내고 있다.

 

지금은 죄 많은 자의 목소리가 더 크다. 흠이 많은 자가 더 화려한 놀이를 즐긴다. 그러나 주님의 오심을 보라! 주님은 화려한 왕궁으로 오시지 않았다. 누추한 마구간에 누워, 세상의 참된 희망이로되, 연한 순()으로 오신 것이다.

 

이 성탄절에 하나님의 은혜가 더욱 필요한 곳이 우리나라이다. 분노의 촛불이 무엇이고, 태극기가 무엇인가? 성탄의 예수님 앞에서 모두 낮아지고 하나가 되기를 기도하자. 이런 성탄절이 되기를 교회들이 힘써야 한다.

 

이제 2016년의 성탄을 겸손하게 맞이하자. 평화의 왕이요, 세상을 영원히 통치하시는 주님 앞에서 희망을 노래하자.

 

좋은 소식을 전하며, 평화를 공포하며, 복된 소식을 가져오며, 구원을 공포하며, 시온을 향하여 이르기를 네 하나님이 통치 하신다 하는 자의 산을 넘는 발이 어찌 그리 아름다운가’ (이사야서 527절 말씀)



twitter facebook google+
591개 (1/30페이지) rs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한국교회언론회님
780
2017.01.10 17:47
한국교회언론회님
631
2016.12.24 05:37
한국교회언론회님
730
2016.12.20 11:02
한국교회언론회님
529
2016.12.20 10:53
한국교회언론회님
600
2016.12.13 22:21
한국교회언론회님
517
2016.12.09 17:17
한국교회언론회님
1357
2016.12.08 12:56
한국교회언론회님
726
2016.11.29 16:26
한국교회언론회님
1040
2016.11.26 08:56
한국교회언론회님
963
2016.11.23 13:46
한국교회언론회님
1013
2016.11.15 18:28
한국교회언론회님
787
2016.11.10 14:09
한국교회언론회님
1007
2016.11.04 20:54
한국교회언론회님
1337
2016.10.26 13:18
한국교회언론회님
1500
2016.10.25 16:36
한국교회언론회님
1618
2016.10.14 12:06
한국교회언론회님
852
2016.10.06 17:08
한국교회언론회님
628
2016.09.23 14:51